成都地区 杜甫草堂
初二 说明文 4395字 114人浏览 第一次上太空

杜甫草堂

各位评委:

大家好!我是导游。我叫##。今天我要带大家游览的景点是杜甫草堂。请问:我可以开始讲解了吗?(谢谢!)

亲爱的各位游客:

大家好,我是你们的导游江燕。今天我要带大家游览的景点是杜甫草堂。 成都杜甫草堂位于成都西郊的浣花溪畔。在游览之前,我宣布几个注意事项:一,请大家保管好贵重物品,紧跟团队注意安全;二,我们集合的时间是下午三点整,集合地点是南门旁的停车场;三,请大家记住我们的车牌号川A****,我的手机号152***。

另外,我们今天的游览路线为:正门,大廨,史诗堂,柴门,工部祠,杜甫草堂碑,茅屋故居,最后由南门出,下午三点整请大家准时到南门旁的停车场集合,整个参观大概需要两个小时。

下面我简单为大家介绍一下草堂的历史沿革:草堂是由五代时的诗人韦庄在草堂遗迹上重建的。明代1500年和清代1811年时有过2次较大的修葺,基本奠定了现在杜甫草堂的基础,解放后也进行了多次修缮。公元759年冬天,杜甫为避“安史之乱”,携家入蜀,并在亲友的帮助下修建茅屋,与第二年春天建成,称“成都草堂”。杜甫在此居住了3年零9个月,时间虽不长,写下了240多首诗篇,可谓是他创作的一个巅峰。杜甫草堂的主要特色为:纪念祠堂与园林景观合二为一,建筑格局古朴典雅,并在1961护单位。也难怪朱德总司令也写出“草堂留后世,诗圣著千秋”这样的对联来赞誉杜甫作为一个现实主义诗人的至高境界,表达对他的无限崇敬之情。

大家都晓得任姑娘在浣花溪畔为和尚洗袈裟的故事,我就不多讲了。 我们经过大门、大廨,现在我身后的建筑物是史诗堂。它是杜甫草堂纪念性祠宇的中心建筑。因杜甫的诗真实而深刻的反映了唐代由盛到衰的历史,素有“以诗证史,以诗补诗”的说法,故被誉为“史诗”,该建筑也因此而得名。大家可以看到,在厅堂正中是由我国著名雕塑家刘开渠先生所塑的杜甫半身塑像。我们呢,可以通过塑像微蹙的眉宇,深沉的目光,以及冷峻的嘴角,准确而凝练地刻画出诗人虽有忧虑国家民族命运前途的拳拳赤子之心,却没有被朝廷重用的心

情。 说到这儿呢,我们不得不联想到杜甫坎坷的一生。杜甫生于公元712年河南巩县,公元770年病死于湘江的船上。他经历了唐朝从盛到衰的历史时期,是我国伟大现实主义的爱国诗人。其代表作是两行一歌,三吏,三别,他一生写下了1400多首脍炙人口的诗篇。杜甫生逢乱世,颠沛流离,他将自己所见所闻的万方多难的社会现实,读其诗,如同读一部反映唐王朝由兴盛走向衰微的历史巨著。我想,这就是“诗史”二字的含义吧。可见,将杜甫的诗称为“诗史”,是后人对这位伟大诗人作品的极高评价。

那么,杜甫为什么又被称为“诗圣”呢?我个人认为有主要有五个原因:一是杜甫忠贞爱国,始终不渝。杜甫一生都想做官,尽管他官场屡屡失意,但爱国之心从未泯灭。第二,关注国事,洞察国事。杜甫虽然身居田园,但他毕竟是一位有远大抱负的诗人,对国家命运的关心与忧虑,使他不能忘怀现实。”安得广厦千万间,大庇天下寒士尽欢颜样”的千古名句就是其深刻的体现。第三,推己爱人,心忧天下。杜甫生活在唐朝由盛到衰的转折时期,他生活在社会下层,深刻目睹了残酷的社会现实,他所创作的诗歌中,大部分都是忧国忧民。第四,关爱妻儿,不离不弃。杜甫一身清贫,为避“安史之乱”带领妻儿一生都在寄居和颠沛流离中度过,由此可见,杜甫是一位爱国更爱家的人. 第五,集成传统,开辟新风。杜甫的诗歌形成于“安史之乱”时期,并逐渐在苦难中形成,他深入社会,关心百姓疾苦,重视写实,他背负这对国家和民族任务的沉重责任,真实描绘时代的面貌和自己内心的感受。正是因为这些,杜甫才令后人如此的尊重和景仰。

好了,我想借用一下前法国总统希拉克的一句名言来结束我的讲解. “向伟大的当代爱国诗人杜甫致以崇高的敬意” !我们游览的下一个景点是杜甫的茅屋景区,请大家跟随我一起前去继续游览!

谢谢各位评委,我的景点讲解完毕。

두보초당

선생님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관광 안내원 ##이라고 합니다. 오늘은 제가 해설할 관광지는 두보초당입니다. 지금 시작해도 되겠습니까?

손님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가이드 ##입니다. 오늘은 여러분들을 모시고 두보초당을 유람하겠습니다.

성도 두보초당은 성도 서쪽 교외 완화개울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유람하기 전에 주의사항을 말씀드릴까 합니다. 첫째는, 귀중품을 잘 보관하십시요. 단체에 바싹 뒤따르고 안전을 주의하십시요; 둘째는, 우리가 집합할 시간은 오후 세 시이고 집합할 장소는 남대문 옆에 있는 주차장이에요; 세째는, 여러분은 우리 여행사의 차 번호하고 제 전화번호를 기억하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우리 관람할 코스는 정문, 대관청, 시사당, 자문, 공부사당, 두보초당비, 옛초가집입니다. 관람 끝난 후에 남대문에서 나오겠습니다. 오후 3시에 제시간에 남대문 옆에 있는 주차장에서 집합하십시요. 참관은 2시간쯤 걸립 겁니다.

다음은 초당의 역사 연혁에 대해서 간단히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초당은 오대 시인 위장이 초당 유적에서 재건한 것입니다. 명나라 1500년하고 청나라 1811년 2번씩 큰 규모의 개축을 했습니다. 대체로 현대 초당의 기초를 다졌습니다. 서기 759년 겨울에 두보는 “안사지난”을 피기 위해서 가족들과 같이 촉에 들어갔습니다. 그 리고 친척과 친구의 도움을 받아 모옥을 건조했습니다. 익년 봄에 완성했습니다. “성도초당”이라고 했습니다. 두보는 여기에서 3년 9개월을 거주했습니다. 시간이 길지 않지만 시 240 수가 썼습니다. 창작의 봉우리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두보초당의 주요 특징은 기념사당하고 원림경관이 합쳐서 하나로 이루는 것입니다. 건축 구도가 고풍스럽고 우아합니다. 1961년에 국무원에 의해 첫번째 국가 중요한 문화재로 지정되었습니다.

주덕 사령관이 ‘草堂留后世,诗圣著千秋’라는 대련이 쓰는 것도 당연한 일이었습니다. 이런 대련을 통해서 현설적인 시인인 두보를 칭찬하고 무한한 숭경하는 마음을 표현했습니다.

임양이가 완화시냇가에서 비구에게 가사를 씻어주는 이야기는 여러분이 다 잘 알고 계시니까 여기서 더이상 말씀 드리지 않겠습니다.

우리는 대문을 지나서 사시당 앞에 왔습니다. 뒤에 보이는 건물은 바로 사시당입니다. 사시당은 두보초당기념사당의 핵심적인 건축물인데요. 두보의 시에서 당나라의 성쇠를 사실적이고 심각하게 번영했기 때문에 ‘以诗证史,以诗补诗’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의 시도 ‘사시’라고 불리워 왔고 이 건물도 지금의 이름을 얻었습니다.

여러분이 지금 보고 있는 대청 가운데 놓여 있는 조각상은 바로 우리 나라 유명한 조각가 유개거가 직접 조사한 두보의 인물상입니다. 상 인물의 살짝 찌푸리는 양미간과 그윽한 눈길, 그리고 냉혹한 입가를 보면 시인 두보가 국가와 백성의 운명을 걱정해도 조정의 중용을 받지 못한 심정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야기가 났으니 말이지 두보의 파란 많은 인생을 연상하게 될 수 밖에 없습니다. 두보는 기원 712년에 하남공현에서 태어나고 기원 770년에 샹장의 한 배에서 죽었습니다. 그는 당나라의 성쇠를 겪었고 우리 나라의 위대한 현실주의 애국 시인입니다. 그는 일생 동안 1400수의 인구에 회자하는 명시를 썼는데 그중의 대표 작품은 양행일가, 삼리, 삼별입니다. 두보는 난세에서 태어나서 도처를 떠돌아다니는 고달픈 생활을 했습니다. 그는 자기가 보고 들은 사화 현실을 시에 담았습니다. 그러니까 그가 지은 시를 보면 당나라의 성쇠를 반영하는 역사 대작을 읽는 것 같은 느낌이 들을 겁니다. 제 생각에는 이건 바로 ‘사시’란 두 글자의 진의입니다. 이로부터 두보의 시를 ‘사시’라고 부른 것은 후세인들이 위대한 시인에 대하여 높은 평가를 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럼, 두보는 왜 ‘시성’이라고 불리워왔는가요? 저는 개인적으로 다섯 가지 원인이 있다고 여깁니다.

첫째는 두보는 죽을 때까지 변함없이 나라에 충성하고 백성의 운명을 걱정해 주었기 때문입니다. 도부는 일생동안 벼슬을 하고 싶어하지만 관계에서 뜻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애국하는 마음이 변한 적이 한번도 없었습니다.

둘째는 국가의 대사에 관심을 갖고 나랏일을 통찰했기 때문입니다. 전원에서 거주하지만 두보는 포부가 원대한 시인으로서 나라의 운명을 걱정하

여 사회 현실을 망각하지 못했습니다. ‘安得广厦千万间,大庇天下寒士尽欢颜样’라는 천고에 낭송되는 명시구에서 그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셋째는 자기 마음에 비추어 다른 사람의 마음을 헤아리고 천하를 걱정해 주었기 때문입니다. 당나라 흥성으로부터 쇠퇴로 변하는 전환기에 하류사회에서 사는 도부는 직접 자신의 눈으로 잔혹한 사회 현실을 보고 만든 시가에는 대부분은 나라와 백성의 운명을 걱정하는 것입니다.

넷째는 가족을 사랑하고 포기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청빈한 도부는 ‘안사지난’을 피하기 위해서 가족을 데리고 일생동안 기거하거나 도처를 떠돌아다니는 고달픈 생활을 했습니다. 도부는 국가를 사랑할 뿐만 아니라 가족을 더 사랑하는 사람인 걸 알게 됩니다.

다섯째는 전통을 계승하여 신세대를 열었기 때문입니다. 두보의 시가는 ‘안사지난’시기에서 형성되고 고난에서 더욱 발전되었습니다. 그는 사회에 깊이 들어가서 백성들의 고통을 살피고 현실을 중요시하였습니다. 나라와 민족에 과중한 책임을 지고 사회의 진실한 상황과 자기 마음 속의 느낌을 묘사했습니다. 이로 인해 도부는 이처럼 후세인부터 존경과 흠앙을 받았습니다.

자, 전 프랑스 대통령 희라극의 명언을 빌려 오래의 해설을 끝내겠습니다. ‘위대한 당나라 애국신인 두보께 숭고한 경의를 보냅시다! ”. 다음에는 두보의 초가집을 관람할 겁니다. 저를 따라 가서 계속 여행을 즐깁시다.

선생님 여러분, 저의 관광지 해설은 여기까지 끝났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